컨텐츠 바로가기

켑카, '앙숙' 디샘보에 4홀차 KO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브룩스 켑카(미국)가 '앙숙' 브라이슨 디섐보(미국)와 12홀 매치 플레이에서 4홀 차 대승을 거뒀습니다.

켑카는 오늘(27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윈 골프클럽에서 열린 1대 1 대결에서 9번 홀에서 일찌감치 승부를 결정지었습니다.

2년 넘도록 장외에서 입씨름을 벌이며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가장 노골적인 적대감을 서로에게 표출했던 둘의 맞대결 치고는 결말이 싱거웠습니다.

디섐보는 1번 홀 티박스에 컵케이크를 들고 올라와 팬들에게 나눠줬습니다.

컵케이크는 발음이 비슷한 켑카를 놀리려는 소품이었습니다.

컵케이크에는 켑카의 얼굴 사진까지 붙였습니다.

디섐보의 도발에 켑카는 화끈한 버디 쇼로 응징했습니다.

켑카는 9번 홀까지 버디 5개를 잡아내 버디를 하나도 뽑아내지 못한 디섐보를 압도했습니다.

2번 홀(파5)에서 3m 버디 퍼트를 집어넣어 기선을 제압한 켑카는 5번 홀(파5)에서는 두 번 만에 그린에 볼을 올려 가볍게 버디를 보탰습니다.

디섐보는 샷이 페어웨이를 자주 벗어나면서 버디 기회를 만들지 못했습니다.

6번 홀(파3)에서 켑카는 4m 버디 퍼트를 정확하게 홀에서 꽂아 넣어 3홀 차로 달아났습니다.

8번 홀(파4)에서 켑카가 두 번째 샷을 1.2m에 붙여 버디를 잡아내자 승부는 사실상 기울었습니다.

172야드짜리 파 3홀인 9번 홀에서 디섐보는 먼 거리 버디 퍼트가 빗나가자 3m 버디 퍼트를 남긴 켑카에게 컨시드를 주고 패배를 인정했습니다.

켑카는 "그를 혼내주고 싶었다"며 "그와 친해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고 디샘보는 "내가 잘해야 했다"고 자책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권종오 기자(kjo@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