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종합] 김대명♥안은진 키스신, 99즈 '소름'…눈물바다 만든 '슬의생2' 최종회 ('산촌생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텐아시아

'슬기로운 산촌생활'./ 사진=tvN 방송화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N '슬기로운 산촌생활' 멤버들이 '슬기로운 의사생활2' 마지막 회를 본방사수 했다. 99즈(조정석, 김대명, 유연석, 정경호, 전미도)와 손님 장문성, 안은진 모두 아쉬움의 눈물을 흘렸다.

지난 26일 방송된 '슬기로운 산촌생활' 8회에서는 배우 안은진이 마지막 손님으로 등장했다.

이날 '산촌생활' 멤버들은 저녁 식사 이후 '슬기로운 의사생활2' 마지막 회를 보기 위해 방으로 이동했다. 방송이 시작되기 전 김대명은 "울지말자"라고 말했고, 전미도는 "자신에게 하는 말이지?"라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노래방 신이 나오자 전미도는 특히 부끄러워 했다. 극 중 음치인 송화(전미도)의 노래 실력을 지켜본 장문성은 실소를 터트렸다. 반면 조정석은 연신 그윽한 눈빛으로 바라봐 눈길을 끌었다. 익준(조정석) 시점에는 송화가 엄청난 가창력을 보이는 듯 편집이 되자, 정경호는 "편집 예술이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어 김대명과 안은진의 키스신이 공개됐다. 전미도는 “맨날 맨투맨 입다가 저런 옷 입고 있으니 되게 멋있다"라며 김대명의 비주얼에 감탄했다. 극 중 석형(김대명)이 민하(안은진)를 향해 "우리 좀 더 만나봐야 하지 않을까"라며 대사를 날리자, 모두가 경악했다. 정경호는 "왜 얼굴을 기울이며 얘기해"라며 입을 틀어 막았고, 김대명의 얼굴이 터질 듯 빨개졌다.

둘의 진한 키스신이 이어지자, 99즈는 정지화면이 됐다. 정경호는 "와 연기 잘 했네"라며 칭찬했고, 조정석은 "나 소름 돋았다"라고 말했다. 다들 박수를 치며 극찬했다. 전미도는 "멜로 장인됐어"라며 엄지를 치켜 세웠다.

99즈가 본방에 집중하는 동안 안은진이 깜짝 등장했다. 안은진이"선배님 케이크 배달왔습니다"라며 등장하자 모두들 환호하며 반겼다. 전미도가 "명연기 잘 봤어요"라며 안은진과 짙은 포옹을 나눴다. 이어 김대명과 안은진도 서로를 안으며 반가움을 표했다.

전미도는 자신의 환자가 오열하는 모습을 보며 함께 울었다. 흉부외과 에피소드가 나왔을 때, 장문성도 눈물을 훔쳤다.

드디어 마지막 장면, 안은진은 "너무 궁금했어"라며 머리를 감쌌다. '언젠가는' OST가 흘러 나왔다. '언젠가는 우리 다시 만나리. 헤어진 모습 이대로' 라는 가사와 함께 모든 배우, 스태프들이 함께한 현장 사진이 공개 됐다.

이를 지켜본 99즈와 장문성, 안은진 모두 다들 먹먹한 마음에 "수고했어"라는 말만 반복햇다.

급기야 김대명은 감정을 주체하지 못하고 눈물을 흘렸다. 그는 "고생했다"라고 울먹이며 말했고, 조정석은 "우리 정이 너무 많이 들어서. 아쉽지 다들"이라며 고개를 떨궜다. 김대명은 "안울려고 그랬는데"라며 입술을 깨물었다. 그순간 안은진이 코믹한 안경을 건넸고, 김대명은 이를 쓰며 울면서 웃기는 예능 괴물의 면모를 보였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