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닻 올린 김병준 원톱 선대위…루비콘강 건넌 윤석열-김종인(종합)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종인 뺀' 선대위 본격가동…총괄본부장 첫 회의도

윤석열 "김종인 얘긴 그만하자"…김종인 '총괄 안맡나' 질문에 끄덕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류미나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선대위가 사실상 '김병준 원톱' 체제로 닻을 올렸다.

김병준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은 26일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비공개로 총괄본부장 회의를 하고 사실상 선대위 활동에 시동을 걸었다.

오전에는 윤석열 대선 후보와 면담한 후 기자회견을 열어 "열심히 할 생각"이라고도 밝혔다.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이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의 자진 사퇴나 보직 변경을 '원톱' 총괄선대위원장직 수락의 조건으로 물밑 거론해왔다는 점에서 '김종인 합류'는 사실상 물 건너갔다는 평가가 나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