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POP초점]"일상이 감사할 줄이야" 권유리, 제발회 불참→코로나19 음성 판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권유리/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김나율기자]그룹 소녀시대 멤버 권유리가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은 가운데, 심경을 전했다.

26일 권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 스토리에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공유했다. 권유리는 "다행이에요. 저 검사 결과 음성이래요"라며 코로나19 음성 판정받은 사실을 알렸다.

이어 "걱정 많이 하셨죠. 다시 일상으로 복귀해요. 일상이 이렇게나 감사할 줄이야.. 다들 꼭 코로나 조심하시고 건강관리 잘하시길"이라고 글을 남겼다.

앞서 지난 25일 MBC 오디션 프로그램 '방과후 설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는 오프라인 행사였으며, 권유리가 참석 예정이었다.

그러나 권유리는 제작발표회에 참석하지 못했다. 당시 진행을 맡은 이은지는 "권유리가 오전에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PCR 검사를 받았다"라고 상황을 전했다.

권유리 역시 오전에 제작발표회 참석을 위해 준비 중이었으나,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했다는 사실을 전해듣고 검사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권유리는 인스타그램 계정 스토리에 "'방과후 설렘' 오늘 제작발표회 기다려주신 제작진분들 그리고 모든 '방과후 설렘' 응원해주시는 분들, 기자님들, 우리 팬분들.. 오늘 아침 꽃단장하며 준비하던 중에 코로나 확진자와 동선이 겹쳤다는 소식 듣고 방금 전 코로나 검사 받고 결과 나올 때까지 기다리느라 참석하지 못하게 됐습니다"라고 했다.

이어 "결과 나올 때까지 큰 걱정마시고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백신 완료했으니 큰 일 없을 거라 믿어요"라고 전했다. 이에 팬들 역시 권유리의 검사 결과를 기다리며 걱정했던 바.

권유리는 다행히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아 팬들을 안도하게 했다.

한편 권유리가 출연 예정인 '방과후 설렘'은 오는 28일 오후 8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