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진, 은빛 가득한 아름다운 보이스 별명들..설레는 팬심(心)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순신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BTS) 진이 은빛 가득한 아름다운 보이스 별명들로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었다.

북미 연예매체 올케이팝(Allkpop)은 '대중의 마음을 훔친 방탄소년단 진의 다양한 보컬 관련 별명들'이라는 타이틀로 전문가와 대중들이 보컬 킹 진에게 붙여 준 별명들을 집중 소개했다.

매체는 '진이 7년이 넘는 시간 동안 한국에서 가장 강력한 보컬리스트 중 한 명임을 입증하며 복잡한 테크닉, 아름다운 음색 그리고 폭넓은 음역을 구사하여 흠잡을 데 없는 보컬로 평론가들의 마음을 훔치며 그들의 주목을 받고 끊임없이 찬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보컬 킹 진의 첫 번째 별명은 '실버보이스'이다.
두 명의 그래미패널들은 진의 음색과 테크닉을 가장 완벽하게 묘사하는 별명이라고 설명했다.

두 번째 별명으로는 '크리스탈 보이스'로 일본 방송에서 스테이 골드 방영직후 붙여진 별명이다.
'Stay Gold'와 'Your eyes tell'의 두 무대 공연에서 크리스탈 보이스 진의 보컬은 단연 돋보였고 큰 반향을 일으켰다고 전했다.

매체는 Epiphany 공연 이후 진을 '보컬 파워하우스' 중 한 명으로 선정, 이 세번째 별명은 팬들 사이에서 큰 화제를 모았다.
또한 진은 2016년 이후 도전적인 보컬 곡들로 한국 차트와 트렌드를 휩쓸며 '발라더 진'이라는 네 번째 별명도 얻었다.

다섯 번째 별명은 '핑크 마이크 가이'이다. 미국 TV 공연 당시 천상의 목소리로 노래하는 분홍 마이크를 든 진이 누구냐며 관심이 집중됐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체가 전한 여섯 번째 '가장 듣기 좋은 보컬 스타일(Most Pleasing Vocal Style)' 별명은 열성적 글로벌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리고 일곱 번째는 '일본 노래의 왕 (King of Japanese songs)'이라는 별명이다.
방탄소년단이 발표하는 일본 곡들은 보통 탄탄한 보컬을 기반으로 5옥타브 구사,빠른 음역대의 전환, 가장 어려운 테크닉으로 구성된다.
이처럼 강력한 보컬이 필요한 곡을 발표할 때 마다 진은 꽃처럼 피어나며, 그런 곡들을 통해서 진의 보컬 능력이 가장 빛나므로 팬들은 진을 일본 노래의 왕이라고 부른다.

방탄소년단과 하이브팀이 진에게 붙여준 '고음의 왕'이 여덟 번째 별명으로, 달려라 방탄이나 다른 방송을 찍을 때 진이 매우 높은 고음을 아주 쉽게 부를 때마다 이 말을 덧붙인다.
진의 아홉 번째 별명은 '벨팅 킹(Belting King)이다.
뮤지컬 감독 제임스 오소리도가 진에게 지어준 별명으로, "진은 억양이 매우 정확하며 진이 내는 고음, 특히 조바심을 주는 B4음은 항상 큰 울림과 지지를 가져다 줍니다. 진정한 벨팅 킹입니다."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