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2부 리그 반란' 전남 '축구 역사 새로 쓸까?'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프로와 아마를 통틀어 최강을 가리는 FA컵에서 전남의 '2부 반란'이 거셉니다.

울산을 꺾고 결승에 올라 2부 리그 팀 최초로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도전합니다.

이명진 기자입니다.

◀ 리포트 ▶

4년 전 울산 유니폼에 '호랑이 세리머니'로 FA컵 우승을 이끌었던 이종호.

어제는 전남 유니폼을 입고 친정팀을 상대로 선제골과 '호랑이 세리머니'를 재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