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순자, 5·18 질문에 '묵묵부답'...노태우 국가장 반발 여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고 노태우 전 대통령의 빈소가 마련된 지 이틀째, 전두환 씨의 부인 이순자 씨도 찾았는데요.

5·18 민주화운동 희생자들에게 사과할 뜻이 있는지를 묻는 말에 아무 답도 하지 않은 채 자리를 떴습니다.

국가장을 치르는 것에 대한 논란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경국 기자입니다.

[기자]
조문 이틀째.

전두환 씨의 부인 이순자 씨가 고 노태우 전 대통령의 빈소를 찾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