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음식점 총량제' 진화…일각 '정책혼선 자초' 지적도(종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주4일제·기본소득 등 조율안된 발언 돌출…"내달초까지 정책·공약 통합"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8일 자신의 전날 '음식점 허가총량제' 발언에 대한 진화에 나서고 당도 거들었다.

야당이 이 후보의 발언에 대해 '자유민주주의 시장 질서 부정'이란 프레임으로 공격하면서 논란이 확산할 조짐을 보이자 대응에 나선 것이지만, 일각에서는 섣부른 거론으로 정책 혼선이 노출된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