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일상회복 앞두고 확진자 급증...'핼러윈' 비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 1,952명…하루 전보다 686명 늘어

"단계적 일상회복 앞두고 긴장감 떨어져 확산에 영향"

당국, 이번 주말 '핼러윈데이' 방역수칙 위반 빈발 우려

[앵커]
다음 달 단계적 일상회복을 앞두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700명 가까이 급증하며 2천 명에 근접했습니다.

당국은 사적 모임 확대와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감 등으로 방역 긴장감이 떨어진 것을 원인으로 분석하면서 방역수칙 준수를 거듭 당부했습니다.

이동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코로나19 신규 환자는 1,952명으로 전날보다 686명 늘었습니다

특히 수도권에서만 1,582명의 신규 환자가 발생하면서 국내 발생의 82%를 차지하며 유행을 주도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