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포츠 여신 최희, "제가 먼저 고백했다"...남편과의 연애스토리 밝혀('대한 외국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텐아시아


'대한 외국인' 스포츠 여신 아나운서 최희가 남편에게 먼저 고백했다고 밝혔다.

27일 저녁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대한 외국인'은 만능 스포테이너 특집으로 꾸며져 심수창,이대형, 김요한, 최희가 퀴즈에 도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용만은 "아마 야구 선수들 뿐 아니라 스포츠 선수들도 마음 속에 최희씨가 들어갔다 나왔다 하지 않았을까 싶다. 워낙 야구 여신이다보니까"라며 "그런데 정작 마음을 사로 잡은 사람은 스포츠 스타가 아니었다"라며 최희의 러브스토리에 대해 넌지시 물었다.

이에 최희는 "저희 남편은 제가 일을 하다가 만나게 됐는데 제가 결혼 전부터 창업에 관심이 많아서 조언을 받고자 만났는데 1년 간 보면서 마음이 몽글몽글 생기기 시작했다"라며 "그래서 제가 먼저 고백을 했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최희는 "남편이 나의 고백에 '감사합니다'라고 해서 '그래서 뭐요?'라고 물어봤더니 자기도 좋아한다고 해서 연애를 시작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