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둘째 임신' 이지혜, 8개월인 줄 모르겠네…임신 후 더 물오른 비주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그룹 샵 출신 방송인 이지혜가 임신 중 남다른 미모를 뽐냈다.

이지혜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헤어 메이크업 맘에 쏙드네. '오발'로 놀러와줘유"라는 글과 함께 '임산부인줄 모르겠죠', '임신 8개월', '숨차요', '미모의 디제이'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 이지혜는 청초한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임신 후 살짝 오른 볼살이 더욱 러블리한 느낌으로 어우러져 동안 미모를 과시하고 있어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이지혜는 세무사 문재완씨와 결혼해 슬하에 딸 태리 양을 두고 있다. 올 초에는 둘째 임신 소식을 알려 많은 축하를 받았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