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빙상연맹 조사위 "심석희 '고의충돌 의혹' 직접 조사"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사위, 1차 회의서 범위·대상 등 결정…"필요할 경우 소환"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대한빙상경기연맹 조사위원회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고의충돌 의혹을 받는 심석희(24·서울시청)를 직접 조사하기로 했다.

양부남 연맹 부회장 겸 조사위원장은 27일 서울 송파구 대한빙상경기연맹 회의실에서 열린 제1차 조사단 회의를 마친 뒤 언론 브리핑에서 "조사의 범위와 대상, 방법에 관해 토의했다"며 "(의혹을 받는) 당사자들의 소환 조사는 조사의 효율성, 당사자의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해 고려하지 않지만, 필요할 경우 제삼의 장소 등에서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