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고발 사주 의혹' 손준성 영장 기각…자충수 된 승부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인터뷰를 인용보도할 때는 프로그램명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SBS에 있습니다.

■ 방송 :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월~금 (14:00~16:00)
■ 진행 : 주영진 앵커
■ 대담 : 김성훈 변호사
--------------------------------------------

● 1호 영장 기각…공수처 승부수가 자충수 됐다

"공수처의 첫 구속영장 기각, 기존 수사 정도 무르익지 않다는 비판 피하기 어려워"
"공수처의 영장 재청구 쉽지 않을 듯…법원, 범죄혐의에 대한 소명 부족했다 판단"
"검찰이 조직적으로 고발 사건을 기획했는지가 핵심…손준성 외 어느선까지 관여했는지 확인돼야"
"공수처, 직접적인 증거가 나온 김웅·조성은의 조사를 통해 이 사건의 본질 밝힐수밖에 없어"
"신변 확보되고 도주 우려 없는 경우 구속영장 청구 안 돼…손준성 영장 기각, 정치적 이슈로 볼 사안 아냐"

※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