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빨강구두' 소이현 "사랑하냐"는 신정윤의 추궁에 '묵묵부답'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소이현, 신정윤 / 사진=KBS2 빨강 구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빨강구두' 소이현이 신정윤을 불안하게 했다.

26일 저녁 KBS2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극본 황순영·연출 박기현)에서는 젬마(소이현)에게 사라을 확인하려는 윤현석(신정윤)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권혜빈은 자신과의 결혼 약속을 깨기로 한 윤현석에게 "김젬마가 먼저 사랑한다고 말한 적 있어? 없겠지. 걔는 오빠를 사랑한 적도 없고 앞으로도 그럴 거니까. 사랑한다는 말은 거짓말로 하려고 해도 쉬운 말은 아니니까"라며 "김젬마가 가진 거라곤 미친 복수심 뿐이야. 그러니까 착각하지 말고 꿈 깨"라고 몰아부쳤다.

불안해진 윤현석은 김젬마에게 전화해 "지금 어디있냐? 저녁에 볼 수 있냐? 청첩장 나왔다"고 말했다.

청첩장이라는 말에 김젬마는 복잡한 얼굴을 하더니 "나중에 전화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윤현석은 김젬마에게 "잠깐만. 끊지 말라"면서 "날 사랑해요?"라고 물었다. 윤현석은 거짓말이라도 사랑한다는 말을 듣고 싶었다.

하지만 김젬마는 "미안해요. 나중에 통화해요"라고 답하며 윤현석을 더 불안하게 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