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韓 바이오업체 지엘라파, 러시아 코로나백신 생산·판매 승인 받았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바이오기업인 GL 라파(지엘라파)가 러시아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인 스푸트니크의 생산 및 판매에 대한 승인을 러시아로부터 받았다고 26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엘라파와 러시아 국부펀드 RDIF는 공동성명에서 "RDIF의 해외 생산 파트너가 러시아의 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 인증을 받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로이터는 RDIF와 지엘라파는 스푸트니크V를 연간 1억5,000만도스 이상 생산하는데 합의했다고 덧붙였다.

김연하 기자 yeona@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