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 국무부 사이버부 신설…"랜섬웨어 대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국 국무부가 중국과 러시아발로 의심되는 랜섬웨어 범죄에 대응하기 위한 사이버·디지털 정책 부서를 신설하기로 했습니다.

프라이스 미 국무부 대변인은 이 부서가 국제 사이버 안보와 함께 국제 디지털 정책과 디지털 자유에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랜섬웨어는 시스템에 악성프로그램을 심은 뒤 복구 대가로 금전을 요구하는 범죄 행위로
세계 각국에서 랜섬웨어 공격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이동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