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ADT캡스, 'SK쉴더스' 新 사명 공개...보안기업서 '라이프 케어 플랫폼' 기업으로 전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DT캡스가 SK쉴더스로 사명을 변경하고, 기존 물리보안 사업 외 신사업 매출을 2025년까지 다섯 배 이상 늘리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ADT캡스는 사명 변경과 함께 기존 보안전문기업에서 '라이브 케어 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ADT캡스는 26일 미디어 간담회를 통해 신규 사명 SK쉴더스를 공개하고 앞으로의 사업 전략에 대해 소개했다. SK쉴더스는 '보호하다(shield)'와 '우리(us)'를 결합한 것으로 우리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안녕을 지키는 기술' 슬로건 내걸고 플랫폼 전환 선언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쉴더스는 이날 새로운 슬로건 '안녕을 지키는 기술'도 공개했다. New ICT를 통해 '일상의 안심'이 '사회의 안전'을 만들고, '사회의 안전'이 '내일의 지속 가능'을 이어 나갈 수 있게 만들겠다는 의미이며, SK쉴더스가 안녕한 사회를 만들어 나가겠다는 의지를 표현했다. 보안전문기업을 넘어 종합적인 '라이프 케어 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목표를 강조한 것이다.

이번 간담회에서 박진효 SK쉴더스 대표는 "SK의 새 가족이 된 2018년을 기점으로 3년 만에 2배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며 창사 이래 최고의 성장을 달성했다"며 "이제 SK쉴더스로 사명을 변경하고, 라이프 케어 플랫폼 기업으로의 진화를 가속화 해 2025년까지 신성장사업 매출을 5배 이상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 대표는 "기존 물리 보안 중심의 사업 구조를 획기적으로 변화시켜, 사이버보안과 클라우드, 융합보안, 무인화, 케어 등 신성장사업의 매출 비중을 2025년 60% 수준으로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4대 핵심 사업으로 성장 가속화 목표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진효 대표는 사이버보안, 물리보안, 융합보안, 안전 및 케어 4대 사업 분야에 대한 구체적인 성장 전략과 목표를 제시했다.

우선 사이버보안 사업에서는 클라우드 보안과 모바일을 주요 성장 발판으로 삼았다. 앞으로 CSP(Cloud Service Provider), MSP(Managed Service Provider), 글로벌 솔루션 사업자와 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글로벌 클라우드 보안 솔루션 기업 대상 M&A도 적극 추진해 갈 예정이다. 이를 통해 2025년까지 클라우드 보안 사업 매출을 5배 이상 확대할 계획이다.

모바일 사업은 지난 7월 출시한 '모바일가드'를 모바일 백신을 넘어 국내 최고의 모바일 케어 솔루션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구독형 서비스를 준비 중이며, 내년까지 현재 70만 MAU(월간 이용자 수)를 300만까지 끌어올리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SK쉴더스는 AI CCTV를 연내 전면 도입해 물리보안 시장에 새로운 혁신을 더한다. 향후 AI CCTV를 기반으로 상권분석, 매출분석 등 수익창출에 도움이 되는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usiness Intelligence) 기능을 제공해 고객의 비즈니스 동반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특히 SK쉴더스는 빅테크 기반으로 사이버보안과 물리보안 사업 역량을 동시에 보유한 지능형 융합보안 플랫폼 'SUMiTS(써미츠)'를 최초로 공개하며 융합보안 시장 선도 의지를 다졌다. 'SUMiTS'는 복잡하고 다양화된 내, 외부 위협을 빠르게 탐지하고 대응하는 지능형 융합보안 플랫폼이다.

◆캡스홈 성장으로 보안 솔루션도 강화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쉴더스는 앞으로 가장 큰 변화를 체감하게 될 영역으로 안전 및 케어 사업을 꼽았다. 먼저 우리나라 대표 주거 환경인 아파트, 공동주택에 최적화된 스마트 홈 세이프티 서비스 '캡스홈' 성장을 더욱 가속화하여 2025년까지 적어도 100만 가구 이상 확보를 목표로 한다. 여기에 금고, 도어락 등 홈 IoT 디바이스와 연동하고 이커머스(e-Commerce)와 연계한 안심택배 서비스 제공 등 스마트홈 에코 시스템을 확장해 캡스홈을 '스마트 홈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한편 SK쉴더스는 국내외 축적된 사업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글로벌 진출도 적극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작년 베트남에 자체 개발한 정보보안 관제 플랫폼 시큐디움을 성공적으로 수출하였으며,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관제 플랫폼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더불어 전기차 100% 전환, 스마트 에너지 사업 등 친환경 인프라 확대, 취약계층과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 안전망 구축, 보안 지식 공유, 소상공인 지원 등 사회적 가치활동 강화, 이사회 중심의 책임/투명 경영 등 ESG 경영 활동은 향후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필수 과업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