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자기소개서·이력서 파일 열었더니…악성코드 '감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달부터 현재까지 발견된 사례 공개…안랩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최근 논문·자기소개서·이력서 등 문서로 위장해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사례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이뉴스24

자기소개서 위장 악성파일 사례 [사진=안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랩(대표 강석균)은 지난달부터 두 달 간 업무나 학술 관련 내용을 사칭한 악성 파일 여러 개를 발견했다며 26일 사용자 주의를 요구했다.

이번에 발견된 국방 관련 논문 파일(.doc)에는 변조된 악성 매크로가 삽입됐다. 사용자가 파일 상단의 '콘텐츠 사용' 버튼을 누르면 PC가 악성코드에 감염된다. 해당 악성코드는 명령제어(C&C) 서버에 접속해 공격자의 명령에 따라 사용자 PC의 정보를 탈취하는 등 악성 행위를 수행할 수 있다.

특정 기업명이 쓰인 자기소개서 위장 문서파일(.rtf)에는 악성 스크립트가 포함돼 있다. 사용자가 최신 보안패치가 안된 마이크로소프트(MS) 워드 프로그램으로 이 파일을 실행하면 문서 내 악성 스크립트가 자동으로 동작, 사용자 PC를 악성코드에 감염시킨다.

또 이날 안랩은 이력서로 위장한 랜섬웨어 유포 사례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먼저 공격자는 '안녕하세요 공고보고 메일드립니다'라는 본문이 적힌 메일을 무작위로 발송했다. 메일에는 특정인의 이름을 파일명으로 한 압축파일(.zip)을 첨부했다.

사용자가 이 파일의 압축을 해제하면 가짜 이력서 파일이 나타난다. 파일 아이콘이 으로 보이나 실제로는 랜섬웨어 실행파일(.exe)로, 파일 실행 시 사용자 PC는 마콥 랜섬웨어에 감염된다는 게 안랩 측 분석이다. 현재 안랩 백신(V3) 제품군은 이번 세 개 악성 파일을 진단, 실행을 차단하고 있다.

양하영 안랩 분석팀장은 "공격자는 업무 환경과 일상생활에서 익숙한 소재를 활용해 악성 파일을 유포한다"며 "사용자는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의 첨부파일을 실행하지 않고 사용 중인 문서 프로그램 등의 최신 패치를 적용하는 등 기본 보안수칙 준수를 생활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최은정 기자(ejc@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