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폴더블폰부터 신개념 식물가전까지…삼성·LG전자, KES서 기술 경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한국전자산업대전(KES) 2021' 행사가 26일부터 2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된다. /더팩트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LG전자, 'KES 2021' 참가해 혁신 기술 소개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삼성전자와 LG전자가 26일부터 2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한국전자산업대전(KES) 2021'에서 차별화된 신제품을 대거 선보이며 기술 경쟁을 벌인다.

삼성전자는 약 900㎡의 전시 공간 전체를 '당신을 위한 환상의 팀워크'라는 주제로 꾸몄다. 방문객들이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팀 삼성 스튜디오'를 마련한 것이 특징이다.

'팀 삼성 스튜디오'에서는 △비스포크 홈을 구성하는 대표 가전제품 △최신 영상 기술이 집약된 Neo QLED 8K와 라이프스타일 TV △갤럭시Z폴드3와 갤럭시Z플립3 등 한층 진화된 모바일 기기들을 스마트싱스 앱으로 연결해 마치 하나의 팀처럼 유기적으로 제어하는 통합 서비스를 보여준다.

관람객들은 △최고의 요리를 위한 팀 삼성 △깨끗한 의류케어를 위한 팀 삼성 △홈 엔터테인먼트를 위한 팀 삼성 △더 앞선 모바일 라이프를 위한 팀 삼성 등 4개 테마로 구분된 전시 존에서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제품과 콘텐츠를 사용해볼 수 있다.

먼저 최고의 요리를 위한 팀 삼성 존에서는 패밀리허브 냉장고에 보관된 밀키트를 인사이드뷰 기능으로 선택해 바코드를 스캔하면 비스포크 큐커의 스캔쿡 기능과 연동돼 자동으로 조리가 세팅되는 과정을 보여준다. 또 프리즘 360 컬러를 이용해 비스포크 냉장고를 원하는 대로 꾸며볼 수도 있다.

깨끗한 의류케어를 위한 팀 삼성 존에서는 비스포크 그랑데 AI와 비스포크 에어드레서를 갤럭시Z플립3와 연동해 스마트싱스 클로딩 케어 서비스를 선보인다.

더팩트

삼성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가전 제품과 모바일 기기를 스마트싱스 앱으로 연결해 하나의 팀처럼 유기적으로 제어하는 통합 서비스 '팀 삼성'을 체험해보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홈 엔터테인먼트를 위한 팀 삼성 존에서는 Neo QLED 8K와 갤럭시Z플립3, 갤럭시워치4를 연동해 스마트 홈트레이닝을 시연하고,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로를 활용한 모바일 콘텐츠 연동, 더 프레임을 액자처럼 활용하기 위한 베젤 교체 및 아트모드 체험도 마련했다.

더 앞선 모바일 라이프를 위한 팀 삼성 존에서는 윈도우11에 최적화된 갤럭시 북을 비롯, 갤럭시 모바일 제품의 매력을 다채롭게 만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한다. 갤럭시Z플립3의 장점을 극대화해줄 브랜드 콜라보 액세서리와 소비자 취향대로 제품 색상을 조합해보는 갤럭시Z플립3 비스포크 에디션 코너도 운영한다.

LG전자는 'KES 2021'에서 900㎡ 규모 전시관을 운영하며 혁신 제품과 솔루션이 이끄는 새로운 고객 라이프스타일을 선보인다. 전시관 입구에는 83형 올레드 TV, 88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등 초대형 올레드 TV를 설치했다. 전시관 내부에서는 다양한 로봇이 관람객들의 원활한 관람을 돕도록 했다.

LG전자는 스탠바이미, 틔운 등 최근 고객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가전을 전시관 중앙에 대거 배치했다.

KES 혁신상을 수상한 무선 프라이빗 스크린 LG 스탠바이미는 기존에 없던 폼팩터로 나만의 공간에서 자유롭게 시간을 보내려는 고객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는 제품이다. LG전자는 홈트레이닝, OTT 시청, 온라인 수업 등 다양한 활용 사례를 통해 집 안 곳곳으로 옮겨가며 원하는 용도에 맞춰 활용할 수 있는 이 제품의 특징을 보여준다.

더팩트

LG전자 모델들이 KES 혁신상을 받은 신개념 무선 프라이빗 스크린 LG 스탠바이미를 소개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달 새롭게 출시된 신개념 식물생활가전 LG 틔운은 플랜테리어 연출과 함께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이 제품은 복잡한 식물 재배 과정 대부분을 자동화하고 고객으로 하여금 식물이 자라는 과정을 관찰하며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LG전자는 늘어나는 캠핑 수요를 고려한 캠핑시네마존도 마련했다. 관람객들은 기존의 정형화된 실내 전시관 느낌을 벗어나 공원이나 캠핑장처럼 연출한 공간에서 LG 시네빔 프로젝터, LG 룸앤TV, LG 엑스붐 360 등 캠핑이나 소규모 파티에서 즐길 수 있는 제품을 다양하게 체험해볼 수 있다.

LG전자는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의 다양한 컬러와 조합을 기반으로 패밀리라이프, 싱글라이프 등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전시 공간도 연출했다.

패밀리라이프 존은 3인 이상 가족을 위한 제품으로 꾸몄다. 관람객들은 워시타워, 스타일러, 얼음정수기냉장고, 식기세척기, 광파오븐, 정수기 등 생활가전 전반에 걸쳐 LG 오브제컬렉션 라인업이 제시하는 조화로운 인테리어를 경험할 수 있다.

싱글라이프 전시존에는 LG 오브제컬렉션 제품뿐 아니라 라이프스타일 스크린, 프리미엄 무선 스피커 등 설치 공간과 조화를 이루며 일상의 편의를 높여주는 다양한 제품들이 전시됐다.

이외에도 LG전자는 KES 혁신상을 받은 제품들을 별도로 만나볼 수 있는 특별관도 준비했다. 스마트홈 부문 혁신상을 받은 스탠바이미를 비롯, 융합신산업부문의 프라엘 인텐시브 멀티케어, 테크솔루션 부문의 울트라기어 게이밍모니터 및 클로이 가이드봇 등 총 4개 제품이 혁신상을 받았다.

rocky@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