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경찰, 男목욕탕 불법 촬영 유포사건 수사 착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남성 목욕탕 사진 불법 유포 내사 착수

"게시글 내용의 사실 관계 파악 중"

[이데일리 김성훈 기자] 경찰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남성 목욕탕 내부를 불법 촬영해 유포한 용의자에 대한 수사에 나섰다.

이데일리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찰청은 25일 남성 목욕탕 내부를 불법 촬영하고 SNS에 유포한 사건에 대해 입건 전 조사(내사)에 착수했다

앞서 지난 19일 트위터 비공개 계정에 올라온 것으로 알려진 해당 게시물에는 ‘남탕 구경할 수 있는 데 발견했다’는 글과 함께 목욕탕에 있던 성인 남성과 어린이들의 신체 사진 등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전날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게시자를 처벌해달라는 청원 글이 올라왔고 현재까지 1만여명이 동의한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게시글 내용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작성자 등을 특정하기 위해 내사 중”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