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원어스, 청년 무관으로 변신···퓨전 스타일링으로 신보 기대감 증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원어스(ONEUS)의 신보 티저 이미지를 첫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25일 소속사 RBW는 원어스 공식 SNS를 통해 여섯 번째 미니앨범 '블러드 문(BLOOD MOON)'의 콘셉트가 담긴 티저 이미지를 선보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청년 무관으로 변신한 원어스의 모습이 담겨 있다. 과거와 현대의 감성이 섞인 퓨전 쾌자 스타일링으로 세련되면서도 남성미를 강조했다.

아울러 허리대대와 노리개, 술띠 등의 전통 장식을 통해 한복의 선을 강조하는 등 멋스러운 자태가 돋보인다. 은박 모양을 불꽃처럼 디자인해 강렬한 매력을 배가했다.

이처럼 원어스는 시간의 흐름을 담아낸 트랙리스트부터 과거와 현대 두 시대의 다양성을 보여 주는 티저 이미지를 첫 공개하며 신보를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원어스는 내달 9일 새 미니앨범 '블루 문'을 발표한다. 올해 5월 발매된 '바이너리 코드(BINARY CODE)' 이후 6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보로, '적월도(赤月圖)'의 전설에 대한 신비로운 이야기를 다양한 콘텐츠들과 퍼포먼스 등에 녹여 낸 역대급 앨범을 예고한다.

멤버들의 참여도가 높은 것도 이번 앨범의 기대 포인트로 꼽힌다. 타이틀곡 '월하미인 (月下美人 : LUNA)'의 랩 메이킹에 레이븐과 이도가 참여한 데 이어 레이븐의 자작곡 '사랑의 결말은 모 아니면 도 (Yes Or No)'와 서호와 이도가 작사, 작곡한 '헤엄쳐 (We're in Love)'가 수록됐다. 이도는 7개 트랙 중 6개 트랙의 노랫말 작업에 참여해 음악적 성장을 입증할 예정이다.

추승현 기자 chush@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