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백신 2차 접종까지 했는데"...배우 강예원 코로나19 돌파감염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배우 강예원. 사진|스타투데이DB, 강예원SNS


배우 강예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다. 백신 접종을 완료한 '돌파감염' 사례다.

강예원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25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강예원이 21일에 진행한 코로나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컨디션 난조로 인해 23일에 자발적으로 재검사를 받은 뒤 24일 확정 판정을 받았다. 방침에 따라서 집에서 격리중이다"라고 밝혔다.

강예원은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였으나, 돌파 감염됐다. 강예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모두 조심하세요. 2차 접종까지 했는데도..."라는 글과 함께 백신 접종 완료 증명서를 게재했다. 지난 8월 19일 화이자 백신을 맞은 것으로 적혀 있다.

강예원은 JTBC 새 드라마 '한 사람만' 촬영 중 제작진의 권고에 따라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으며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강예원의 스태프들 역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한 사람만' 촬영 일정과는 겹치지 않아 확산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정부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속도를 내면서 다음 달 1일부터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체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신영은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