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KT 인터넷 먹통 한시간만에 순차 복구중…“대규모 디도스 공격”(상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노재웅 기자] 25일 오전 11시께 KT 유·무선 인터넷 서비스에 약 1시간가량 장애가 발생한 끝에 정오께부터 순차적으로 복구가 진행 중이다. 서울과 수도권 지역은 대부분 서비스가 정상화되고 있지만, 일부 지역에선 복구가 늦어지고 있다.

이에 따라 전국 곳곳의 가입자들이 인터넷 서비스 이용에 큰 불편을 겪었다.

인터넷 검색부터 증권거래시스템, 상점의 결제시스템 이용 등 KT 인터넷 전반에 걸쳐 서비스가 작동하지 않았다. 이 과정에서 일부 가입자는 일반 전화통화도 되지 않는 등 장애가 확산했고, 고객센터도 연결되지 않아 고객 불편이 더해졌다.

KT는 정확한 장애 원인을 확인하고 있다. KT 관계자는 “오전 11시께 KT 네트워크에 대규모 디도스 공격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된다”며 “KT 위기관리위원회를 즉시 가동해 신속 조치, 현재 순차적으로 회복하고 있다. 정확한 원인을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