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우새' 이상화, 천 만원 빌려달라는 이상민에 흔쾌히 "OK" [텔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 전 스케이트 국가대표 선수 이상화가 이상민에게 흔쾌히 돈을 빌려주겠다고 밝혔다.

24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이연희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지인들에게 전화통화를 해 원하는 답변을 듣는 게임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상민은 돈을 빌려달라고 부탁하는 미션에 당첨됐다.

이에 이상민은 이상화에게 전화를 걸었다. "혹시 제수씨 돈 좀 있으시냐"며 "천만 원만 빌려달라"고 전했다.

이상화는 "무슨 일 있냐"며 "빌려주겠다"고 흔쾌히 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전화를 넘겨받은 탁재훈은 이상화에게 "게임이었다. 무슨 생각으로 그렇게 빌려주시려고 했냐"고 물었고 이상화는 "방송에서 몇 번 뵌 적도 있고 안쓰럽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