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식당 · 카페 영업제한 풀 듯…'위드 코로나' 초안 나온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에 빼앗긴 우리 일상을 되찾아오는 작업이 이제 시작됩니다. 먼저 내일(25일) 단계적 일상회복을 어떻게 할지 그 초안이 공개됩니다. 식당·카페 영업시간 제한은 풀고, 모일 수 있는 사람 수는 점차 늘려나가는 방향이 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소비 활성화 대책도 곧 추진됩니다.

첫 소식, 박수진 기자입니다.

<기자>

정부는 내일 오후 공청회를 열고 단계적 일상 회복을 위한 이행 계획 초안을 공개합니다.

접종 완료율과 방역 상황을 종합 검토해 단계적으로 방역 규제를 완화하는 게 핵심인데, 우선 식당과 카페 등 생업시설과 영화관, 학원 등 감염 위험이 낮은 시설을 중심으로 영업시간 제한이 해제될 전망입니다.

모임이나 행사 등 인원 규제 완화는 조금 더 신중하게 이루어질 전망입니다.


유흥시설이나 밀폐된 공간에서 비말 배출이 많은 일부 고위험시설은 접종증명·음성확인제를 적용해 접종 완료자나 48시간 이내 음성 확인자만 이용하는 방안도 초안에 담길 것으로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