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동산 전문가' 박종복 "집·땅 빼고 400억 이상 벌었다" 깜짝 (집사부일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박종복의 자산에 깜짝 놀랐다.

24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위기탈출 넘버3' 특집의 두 번째 편으로, '부동산 계 미다스의 손' 박종복이 사부로 출연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제작진은 "1억으로 건물주가 되는 법을 알려줄 사부"라고 박종복을 소개했다. 이에 양세형은 "100% 사기꾼"이라고 말하면서 믿지 못했다.

하지만 박종복은 "부동산 일만 25년 했다. 고객들 자산을 6조원 정도 불려줬다. 부동산을 취득해서 장기적으로 가지고 있으면서 가격이 올라 판 분도 계시다"고 했다.

이에 이승기는 "사부님은 얼마나 버셨느냐"고 궁금해했고, 이에 박종복은 "집과 땅 빼고 400억 이상 벌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사진=SBS 방송화면

오수정 기자 nara777@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