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세러데이 측 "민서 확진, 생활치료센터行…멤버·스태프 모두 음성"[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세러데이 민서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세러데이 소속사 SD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4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민서가 경미한 증상이 있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지난 2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민서 확진 이후 멤버들을 비롯해 최근 촬영 일정 등에 함께했던 스태프 전원 검사를 받았고 오늘(24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세러데이 멤버들을 포함해 스태프들은 모두 백신 접종을 끝낸 상황이었다.

민서는 경미한 증상을 보이고 있다고. 관계자는 "확진 이후 바로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해 치료를 받고 있다"면서 "다른 멤버들은 모두 자가격리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세러데이는 지난 2018년 싱글 앨범 '묵찌빠'를 발매하며 데뷔했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