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신민아, '갯차' 종영 후 근황…여전히 러블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배우 신민아가 여전히 사랑스러운 모습을 자랑했다.

신민아는 24일 인스타그램에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카메라를 보며 환하게 웃고있는 모습이 담겼다. 신민아의 밝고 사랑스러운 모습이 팬들을 설레게 한다.

신민아는 수수한 오버핏 티셔츠를 입고 있어도 러블리한 미모로 이목을 사로잡는다.

한편, 신민아는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 치과의사 윤혜진으로 출연했다. 종영 후 인터뷰를 예정했으나 상대역이었던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이 불거지면서 인터뷰가 취소돼 아쉬움을 자아냈다. 차기작으로 노희경 작가의 신작 '우리들의 블루스'에 출연할 예정이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 신민아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