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군 성추행 의혹 공식입장 "소속사에 있던 여가수 부추겼다"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BC뉴스

사진제공 : MBC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BC뉴스] 가수 박군이 성추행 의혹 폭로 글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는 공식입장을 내놨다.

박군의 소속사 측은 23일 공식입장을 통해 "글 내용은 사실무근"이라면서 이 관계자는 "현재 전속계약 해지 문제로 법적 분쟁을 겪고 있는 전 소속사가 같은 소속사에 있던 여가수를 부추겨 음해하는 것으로 추측된다"고 밝혔다.

이어 "조만간 작성자에 대한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한편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같은 회사 소속이던 가수 P에게 성희롱과 가스라이팅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가수 P가 인기를 얻으면서 성희롱과 성추행을 했고, 이후 승승장구하면서 본인에게 잘 보여야 한다며 가스라이팅 했다"고 밝혀 충격을 안겼다.

작성자는 비록 가해자의 실명을 밝히진 않았지만 '특수부대 출신 가수'와 오디션 프로그램 출연 경력, P의 인기 등을 언급한 것을 미뤄볼 때 네티즌들은 박군을 지목했다는 추측을 했다.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핫이슈가 궁금할 때, 지금 클릭!



CBC뉴스ㅣCBCNEWS 박은철 기자 press@cbci.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