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생수 사건, 범인은 특정…범행동기는 의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생수 사건, 범인은 특정…범행동기는 의문

[뉴스리뷰]

[앵커]

서울의 한 회사 사무실에서 직원들이 생수를 마시고 쓰러진 사건에 대한 경찰 수사가 계속되고 있는데요.

범인은 특정됐지만, 구체적인 범행동기가 확인되지 않아 궁금증이 커지고 있습니다.

김경목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의 한 회사에서 생수를 마신 남녀 직원 두 명이 쓰러진 건 지난 18일.

경찰은 다음날 숨진 채로 발견된 같은 회사 직원 A씨를 피의자로 입건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