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 5∼11세 아동에 91% 예방효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국 제약사 화이자는 독일 바이오엔테크와 함께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90.7%의 예방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로이터통신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화이자는 현지시간 22일 미 식품의약국에 제출한 브리핑 자료를 통해 이 같이 보고했습니다.

화이자가 5~11세 어린이 2천26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 결과 백신을 접종한 참가자 중에서는 3명이, 가짜 약을 투여한 참가자 중에서는 16명이 각각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최한성]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