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이영돈 재결합' 황정음, 둘째 임신후 먹덧 시작? 럭셔리 코스요리 먹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나연 기자] 배우 황정음이 둘째 임신 후 호화로운 음식들을 맛보는 근황을 전했다.

22일 황정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금 냠냠 아기자기 맛이따"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업로드 했다.

사진에는 청담동에 위치한 한 프랑스 요리 레스토랑을 방문한 황정음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호화로운 코스요리들을 하나하나 사진으로 남기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황정음은 전날에도 스키야키 맛집 방문을 인증하는 등 둘째 임신 후 몸보신을 제대로 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황정음은 "토실토실 내 얼굴"이라며 셀카를 추가로 업로드 하기도 했다. 둘째 임신 후 비교적 얼굴에 살이 올라 생기가 도는 모습이 흐뭇함을 자아낸다.

한편 황정음은 지난 2016년 프로 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이들은 이혼 조정 신청까지 갔지만 재결합 했으며, 최근에는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delight_me@osen.co.kr

[사진] 황정음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