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지누♥ 임사라, 득남 후 럭셔리 발레+스파 "나만을 위한 시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최나영 기자] 가수 지누(지누션)의 아내인 임사라 변호사가 출산 후 소중한 자신만의 시간을 갖고 있다.

임사라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요일 금요일 오후는 나만을 위한 시간. 발레 레슨 받고 스파도 하고 네 시간이 눈 깜짝할 사이에 휘리릭. 그래도 중간중간 울 아들 생각나고 보고싶음 #아들바보 #취미발레 #육아탈출"란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 속에는 임사라가 '나만을 위한 시간'을 갖는 럭셔리한 공간의 모습이 담겨져 있다.

오름엔터테인먼트 전 대표이기도 한 임사라는 지누와 지난 3월 결혼했고 8월 출산했다. 득남 후 출산휴가 없이 열 일 중인 근황을 밝히기도 했다.

OSEN

OSEN

그런가하면 지누는 1971년 생으로 올해 51세. 지천명을 넘겨 늦둥이 아들을 본 그에게 팬들의 응원과 축하가 쇄도했다.

/nyc@osen.co.kr

[사진] 임사라 인스타그램(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