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수 양식장 관리선에서 승선원 2명 해상 추락해 실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남 여수시 여자도의 한 양식장에서 관리선을 타고 작업 중이던 승선원 2명이 바다에 빠져 실종돼 밤새 수색 작업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어제(22일) 오후 3시 20분쯤 전남 여수시 화정면 대여자도 남서쪽 3km 해상에서 9톤 양식장 관리선 A호 작업자가 해상으로 추락했다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습니다.

그러나 신고자는 이후 연락이 끊겼고 여수 해경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A호는 승선원 없이 해상에 표류하고 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