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축구 K리그

"K리그2 우승 축하" 김천상무, 김충섭 구단주 선수단 격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사진]김천 상무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강필주 기자] “김천상무의 K리그2 우승을 축하합니다. 그동안 선수 여러분 고생했습니다.”

김천상무프로축구단은 22일 오후 3시 30분 김천종합운동장에서 구단주 격려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김천상무 배낙호 대표이사, 최한동 후원회장, 김천시 체육회 서정희 회장, 김동열 상임부회장, 김재광 김천시 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이 참석했다.

지난 17일 김천은 부천FC와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하며 K리그2 우승과 동시에 K리그1 승격을 확정지었다. 상무의 김천 연고 이전 이후 창단 첫 해 직행 승격이라는 역사를 달성했다. 시즌 초, 김천은 승격 1순위로 꼽히며 기대를 모았지만 예상치 못한 초반 난조를 겪으며 선두권과는 먼 성적표를 받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천 팬들의 열띤 응원은 계속됐고 김천은 시즌 중반을 지날 무렵부터 선두권을 차지하기 시작했다. 특히 김충섭 구단주는 지난 4월 열린 홈 개막전 경기부터 매 경기 가변석에서 팬들과 함께 김천상무를 응원했다.

김충섭 구단주는 김천의 경기를 직관하며 희노애락을 함께했고 구단주로서 김천의 발전을 위한 전폭적인 지원도 아끼지 않았다.

구단주 김충섭 김천시장은 “우승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선수단의 노고에 경의를 표한다. 선수단을 비롯해 김천시민, 팬들이 함께 이뤄낸 결과라고 생각한다. 우승 확정 후 앞으로 홈에서의 2경기가 남았다. 남은 두 경기에서도 최선을 다해 코로나로 지친 김천시민들에게 기쁨과 즐거움, 희망을 줄 수 있는 경기를 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김천은 23일 전남과 홈경기 종료 후, K리그2 우승 시상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letmeout@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