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두환 동생 전경환 사망, 평소 뇌경색과 심장질환 앓아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BC뉴스

보도 캡처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 전두환 전 대통령의 동생인 전경환 씨가 21일 79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21일 삼성서울병원 등에 따르면 뇌경색과 심장질환을 앓아온 전 씨는 이날 사망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24일 오전 8시30분이다.

전경환 씨는 박정희 전 대통령 시절 청와대 경호실 출신으로 1981년 5공 당시 전두환 전 대통령이 집권하면서 새마을 운동중앙본부 사무총장과 회장을 역임했다.

이후 1988년 새마을 운동중앙본부의 공금 76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구속돼 징역 7년형을 선고받고 복역했으며, 1991년에 가석방됐다.

전씨는 또 2004년 4월 아파트 신축공사에 필요한 1억 달러의 자금을 유치해 주겠다고 건설업자를 속여 업무추진비 명목으로 6억원을 받는 등 모두 15억원과 미화 7만 달러를 챙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2010년 5월 대법원에서 사기죄로 징역 5년형이 확정됐다.

같은 해 7월 건강상의 이유로 형집행 정지를 받는 등 각종 병환을 이유로 총 8차례 형집행 정지 처분을 받았고 2017년 3월 가석방으로 출소했다.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핫이슈가 궁금할 때, 지금 클릭!



CBC뉴스ㅣCBCNEWS 박은철 기자 press@cbci.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