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배구 황제 김연경

김연경, 중국여자배구리그 참가 위해 출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연경(33)이 22일 중국여자배구단 상하이 광밍 합류를 위해 출국했다. 양측은 지난 5월19일 계약에 합의했다.

상하이는 2017-18 정규리그 우승 및 플레이오프 준우승 당시 중국여자배구리그 외국인 최우수선수상을 받은 김연경을 여전히 높이 평가하고 있다.

2020-21시즌 김연경은 11년 만에 복귀한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에서 주장을 맡아 후배들을 정규리그·포스트시즌 2위로 이끌었다.

매일경제

김연경이 상하이 광밍 합류를 위해 출국했다. 상하이 시절 2017-18 중국여자배구리그 프로필. 사진=上海光明优培女排 홈페이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찬형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