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해외 스타 소식

[할리웃POP]데미 무어, 7억원 전신 성형 효과 제대로 보네..노화 극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헤럴드경제


데미 무어가 여전히 우아한 자태를 자랑해 화제다.

22일(한국시간) 미국 백그리드는 할리우드 배우 데미 무어 (59)의 근황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데미 무어는 이날 미국 웨스트 할리우드의 한 거리에 홀로 등장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녀는 우아한 순백의 원피스에 명품백을 착용하고 걷고 있는 모습. 최근 그녀는 7억원을 들여 전신 성형을 했다고 밝힌 바 있다.

데미 무어는 프레디 무어, 브루스 윌리스와 이혼 후 지난 2005년 16세 연하인 애쉬튼 커쳐와 결혼했다. 하지만 결혼생활 8년만인 2013년 이혼하고 전 남편에 대한 사생활 폭로가 담긴 자서전 '인사이드 아웃'을 발표했던 바 있다.

한편 데미 무어는 영화 '사랑과 영혼', '위험한 상상', '주홍글씨', '폭로', '어 퓨 굿 맨' 등에 출연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