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캣벨 40득점' 흥국생명, IBK 제압하고 시즌 첫승 신고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이 올 시즌 마수걸이 승리를 신고했다.

흥국생명은 21일 화성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1라운드 IBK기업은행과의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2-25 25-17 25-23 25-18)로 이겼다.

흥국생명은 1세트를 IBK에 먼저 내줬지만 쉽게 무너지지 않았다. 외국인 선수 캣벨이 공격의 중심을 잡으면서 2, 3, 4세트를 내리 따냈다.

매일경제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이 21일 IBK기업은행을 꺾고 21-22 시즌 첫승을 신고했다. 사진=한국배구연맹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캣벨은 양 팀 최다인 40득점과 공격 성공률 43.82%의 괴력을 선보이면서 흥국생명의 승리를 견인했다. 김미연도 12득점, 이주아가 8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흥국생명은 지난 16일 GS칼텍스와의 개막전 셧아웃 패배의 아픔을 씻어내고 기분 좋은 승점 3점을 챙겼다.

반면 IBK는 안방에서 2연패에 빠졌다. 라셈이 29득점으로 분전했지만 승부처 때마다 리시브 불안과 범실로 무너졌다.

남자부에서는 OK금융그룹이 혈투 끝에 우리카드를 세트 스코어 3-2(21-25 26-24 25-27 25-20 15-13)로 꺾고 시즌 첫승을 신고했다.

레오는 양 팀 최다인 38득점, 공격 성공률 50.75%의 괴물 같은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국내 선수들도 제 몫을 해냈다. 차지환 16득점, 조재성과 전병선이 9득점, 진상헌이 7득점으로 활약했다.

우리카드는 개막 2연패로 고개를 숙였다. 알렉스가 33득점, 나경복이 20득점으로 분전했지만 뒷심 부족으로 무릎을 꿇었다.

[김지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