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밤 9시까지 전국 코로나 1368명 확진…어제보다 112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찾아가는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이한형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찾아가는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이한형 기자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 속에 21일에도 확진자가 잇따랐다.

방역당국과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368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 집계보다 112명 늘었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1121명(81.9%), 비수도권은 247명(18.1%)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511명 △경기 489명 △인천 121명 △경북 45명 △충북 42명 △부산 38명 △충남 27명 △대구 20명 △경남 18명 △강원 18명 △전북 16명 △전남 6명 △제주 6명 △대전 5명 △광주 3명 △울산 3명 등이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2일 0시를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현재보다 더 늘어 1500명대 안팎을 기록할 전망이다. 일일 확진자가 네자릿수를 기록한 건 1211명이 발생한 지난 7월 7일부터 이날까지 연속 107일째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