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워맨스' 원칙파 차예련 VS 행동파 오연수, 텃밭 가꾸기 중 신경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워맨스' 오연수와 차예련이 다른 성향을 보였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이하 '워맨스')에서는 ‘성수동 4인방’은 김장을 위한 텃밭 가꾸기에 돌입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원칙파 차예련은 이것저것 질문했고, 행동파 오연수는 거침없이 괭이질을 시작했다. 그 모습을 보던 차예련은 "언니 너무 멀다. 이게 간격이 (일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오연수는 "골만 파면 되잖아"라며 차예련과 타협점을 찾으며 부지런히 밭일을 이어갔다. 이후 더운 날씨에 힘을 쓴 이들은 잠시 휴식을 취하며 체력을 보충했다.

한편 SBS 예능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는 여자들이 혼자가 아닌 둘 이상 팀으로 뭉쳤을 때 어떤 시너지가 생기는지 관찰하는 '여자 관계 리얼리티'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스타투데이 박정수 객원기자]

사진 l SBS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