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진, 연기하는 모습도 보고 싶은 남자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방탄소년단(BTS) 진의 연기 데뷔를 기대하는 배우 사이먼 페그(Simon Pegg)와 그의 딸 틸리(Tilly)는 전 세계를 휩쓸고 있는 최고의 인기 드라마 '오징어게임'(Squid Game) 시즌2에서 진을 보고 싶다고 말했다.

미국 매체 올케이팝(Allkpop)은 기사를 통해 지난 17일 사이먼 페그와 그의 딸 틸리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내용을 전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중 틸리는 사람들이 방탄소년단 진이 '오징어게임' 시즌2에 나올 가능성을 점치기도 한다면서 "좀 고려해 보심이 (어떨까요)?"라고 말했다.

사이먼 페그는 지난 9월 '오징어 게임'의 초록색 참가자 트레이닝복을 입은 채 진의 커다란 등신대 옆에서 사진을 찍어 공개하기도 했는데, 사진에 나온 진의 등신대는 틸리가 가지고 있던 굿즈였다고 전했다.

사이먼 페그는 사진을 공개한 며칠 후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진과 함께 연기해 보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그는 “진이 연기하는 것을 볼 수 있길 바란다”라고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올케이팝은 사이먼 페그와 틸리가 기대작 드라마 '지리산'에서 곧 공개될 진의 OST에 대해 언급했으며, “다른 모든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무척 흥분된다”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사진 = 빅히트 뮤직-올케이팝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