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시아 프린스’ 이광수, 한-메콩 홍보대사 위촉…“교류와 협력 위해 노력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이광수.(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광수가 ‘한-메콩 교류의 해’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20일 외교부는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2021-2022 ‘한-메콩 교류의 해’ 홍보대사로 임명된 이광수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한-메콩 교류의 해’는 지난 2011년 한국과 메콩강 유역의 5개국 간 장관급 협력이 시작된 지 10주년을 기념해 지정됐다. 메콩 지역 5개국으로는 메콩강 유역에 있는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태국, 베트남이 속한다.

외교부는 ‘런닝맨’ 등을 통해 ‘아시아 프린스’로 불리며 동남아시아에서 큰 사랑을 받는 이광수를 홍보대사로 선정했다. 아시아 지역에서의 인지도 등을 고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종문 2차관은 “한국과 메콩 5개국 국민들이 신뢰와 우정을 다져나가는 데 있어 이광수 홍보대사가 가교 역할을 해주실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에 이광수는 “개인적으로 동남아시아를 생각하면 친근하고 감사하고 즐거운 기억이 많은데 홍보대사를 하게 돼 참 뜻깊다”라며 “더 많은 교류와 협력을 위해 홍보대사로서 좋은 모습을 많이 보여드리고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