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산아이파크 안병준, 첫 번째 '정용환 상' 수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안병준 / 사진=부산아이파크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안병준(부산아이파크)이 '정용환 상'을 거머쥐었다.

부산아이파크는 20일 "안병준이 정용환 축구 꿈나무 장학회가 신설한 제1회 '정용환 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정용환 축구 꿈나무 장학회는 부산의 레전드 故 정용환을 따르고 추모하는 회원들이 만들어낸 단체다. 故 정용환의 뜻을 이어받아 꿈나무 축구 대회를 개최하고 장학금을 지원하는 등 유소년 축구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 중이다.

특별히 2021년부터 故 정용환의 이름을 딴 '정용환 상'을 신설했다. 과거 고인을 기억하고 그의 활약처럼 부산에서 한 해 동안 가장 큰 활약을 한 선수를 선정하기로 결정했다.

그 첫 번째 주인공은 현재 32경기에 나서 21득점 4도움을 마크한 안병준이다. 19일 오후, 송춘열 회장을 비롯한 정용환 축구 꿈나무 장학회 회원들이 클럽하우스를 방문해 직접 준비한 상패와 상금, 꽃다발을 안병준에게 전달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송춘열 회장은 "故 정용환 감독을 널리 알리고 그와 같은 길을 걷는 후배들의 공로를 치하하기 위해 회원들의 뜻을 모아 '정용환 상'을 기획하게 됐다"면서 이 상을 제정하고 초대 수상자로 안병준을 선정한 취지를 설명했다.

안병준은 "구단의 레전드 이름으로 된 상을 첫 번째로 받게 돼 감사하고 영광"이라면서 "올해 팀 성적으로도 좋은 결과를 보여줬어야 하는데 그러지 못한 점은 아쉽고 죄송하다. 개인적으로 이런 상을 주신 데 보답할 수 있도록 남은 두 경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부산은 다가오는 23일 오후 6시 30분 구덕운동장에서 경남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21 마지막 홈경기를 펼치게 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