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KBL, 유스 엘리트 캠프 개최…'은퇴' 조성민 코칭스태프 합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KBL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KBL이 유스 엘리트 농구 캠프를 실시한다.

KBL은 "30일부터 11월 5일까지 강원도 양구군 청춘 체육관에서 중고농구연맹 추천 우수 선수 80명이 참가하는 '2021 포카리스웨트 히어로즈 KBL 유스 엘리트 농구 캠프(이하 농구 캠프)'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우수 엘리트 선수 육성 및 체계적 관리를 위해 준비된 농구 캠프는 중등부와 고등부로 구분해 운영된다. 중등부(1학년~3학년, 40명)는 30일부터 11월 2일까지 고등부(1학년~2학년, 40명)는 11월 2일부터 11월 5일까지 일정으로 실시된다.

현 국가대표팀 조상현 감독이 이번 농구 캠프 캠프장을 맡으며 대표팀 김동우 코치를 비롯해 조성민, 김상영, 김현중, 김승찬, 김명진이 코칭 스태프로 함께 활약한다.

농구 캠프에 참가하는 80명의 선수들은 캠프 기간 동안 기본기 스킬 트레이닝과 슈팅 드릴, 각 파트별 농구 클리닉과 그룹별 실전 경기 등의 교육을 받게 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