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제]넷플릭스 3Q 가입자 438만명 증가…4Q '오징어게임' 효과 기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리드 헤이스팅스 넷플릭스 공동 CEO가 오징어게임 복장을 입고 3분기 실적 인터뷰에 등장했다. 넷플릭스 IR 유튜브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넷플릭스 가입자가 3분기 438만명 증가했다. '오티스의 비밀상담소'와 '오징어게임' 등 오리지널 콘텐츠 화제성과 인기에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넷플릭스는 19일(현지시간) 3분기 실적 발표를 통해 유료 가입자가 438만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220만명, 미국·캐나다 등 북미지역에선 7만3000명이 늘었다. 글로벌 가입자는 총 2억1360만명이다.

3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6% 증가한 74억8000만달러로, 시장 기대치에 부응했다. 순이익은 14억5000만달러로 2배 가까이 상승했다.

넷플릭스는 오징어게임 흥행과 연말 공개될 신규 오리지널 콘텐츠 등 효과로 4분기 850만명 유료 가입자를 추가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오징어게임은 9월 17일 공개 이후 28일 만에 세계 1억1100만 가구가 시청하며 넷플릭스 역대 최고 흥행작으로 자리매김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