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국감은 청문회 아냐…도정에 한해 답변하겠다”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경향신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0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위의 경기도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20일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법률에 기인한 국가 위임사무, 국가가 보조금을 지급하는 사업에 한해서 답변하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경기도 수원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감에 피감기관장으로 출석해 “지난 (18일 행정안전위) 국감에서 도지사 직무와 관련없는 과거 시장 시절 업무, 개인의 사생활 등에 대한 무제한적 질문 공격이 있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당시 최대한 성실히 답변드리려 노력했지만 오히려 도정에 대한 질의나 도정에 대한 감사를 사실상 봉쇄하고 국민에게 경기도정을 알릴 좋은 기회를 박탈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오늘은 가능하면 답변을 제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국감은 인사청문회가 아니다. 저는 개인으로서 이 자리에 있는 것이 아니라 국가를 위한 기관 증인으로, 경기도지사 자격으로 이 자리에 서있다”며 “질의하는 건 국회의원의 권한이니 제가 뭐라 할 수 없겠지만 경기도정에 집중하기 위해 제 과거에 관한 일, 도지사 업무와 관련없는 일, 국가위임사무와 보조사무와 관련 없는 일에 대해서는 가능하면 답을 못 드려도 이해해주길 바란다”고 했다.

김희진 기자 hjin@kyunghyang.com

▶ [뉴스레터] 식생활 정보, 끼니로그에서 받아보세요!
▶ [뉴스레터]교양 레터 ‘인스피아’로 영감을 구독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