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선대위 명의"·"검찰 항의"‥김웅 구체적으로 개입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고발사주 의혹이 불거진 뒤 국민의힘 김웅 의원은 "기억나지 않는다"는 말만 반복했습니다.

녹음파일을 들어보면 김 의원은 고발장 전달 과정을 주도하면서 세세한 지시와 조언까지 했습니다.

이어서 이기주 기잡니다.

◀ 리포트 ▶

고발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김웅 의원은 "기억은 나지 않지만 고발장을 당에 전했다해도 자신은 그냥 전달만 했을 뿐"이라고 해명해 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