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을밤 경복궁 관람하세요”… 오는 21일부터 야간 개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문화재청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 가을 경복궁 야간 관람이 오는 21일부터 11월29일까지 개최된다.

19일 문화재청에 따르면 경복궁 관람은 오후 7시부터 9시30분까지 진행된다. 매주 화요일은 야간 관람을 시행하지 않는다.

하루 최대 관람인원은 1300명으로 인터넷 사전 예매 1000명과 현장발권 300명이 입장 가능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상반기 최대 관람인원보다 축소해 운영한다.

관람료는 경복궁 주간관람 요금과 같은 3000원이다. 사전 인터넷 예매를 희망하는 사람은 ‘11번가 티켓’으로 예매하고 관람 당일 무인발권기에서 관람권을 발급받아 입장하면 된다.

현장에서 표를 구매할 수 있는 대상은 만 65세 이상 어르신과 외국인으로, 신분증을 지참하고 관람 당일 경복궁 광화문 매표소에서 1인당 최대 2매까지 관람권을 구매해 입장할 수 있다.

대량구입과 암표 판매 방지를 위해 전체 관람기간 내 예매시스템 아이디 1개당 2매만 구매할 수 있다. 관람 기간은 1차(10월21일~11월7일), 2차(11월8~29일)로 나눴으며 1차 사전예매는 20일 오전 10시, 2차 사전예매는 다음달 1일 오전 10시부터 시작한다.

자세한 사항은 경복궁관리소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권구성 기자 ks@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