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이재명TV 자원봉사자, 마술강사 경력으로 성남시 7급 공무원 채용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년제 대학 방송연예과 졸업 후 마술사로 활동

이벤트 대행사 운영 때는 市 일감 몰아받은 의혹

현재 경기도 지역화폐 사업체 임원으로 근무

조선일보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여수동에 있는 성남시청 청사 /성남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2017년 민주당 대선 경선 홍보 영상 제작을 맡았던 신모(43)씨가 이 후보의 성남시장 재직 시절 시청 공무원에 채용되는 과정에 문제가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당시 채용 공고에는 ‘각종 기관에서 경제·사회·문화·관광 분야의 기획 및 실무 경력자’로 응시 자격으로 정했는데, 신씨가 제출한 지원 서류에는 관련 경력이 없었다는 것이다.

19일 본지가 입수한 성남시 자료를 보면 신씨는 2017년 7월 성남시 임기제 공무원에 지원하면서 ‘2년제 대학 방송연예과 졸업 증명서’ ‘이벤트 대행 회사 사업자등록증명서’ ‘10개 초등학교 방과 후 마술 강사 경력 증명서’ ‘제과·제빵 기능사 자격증’ 등을 제출했다. 당시 신씨가 지원한 ‘민생안정전략추진’ 분야의 채용 자격 기준에는 ‘각급 행정기관, 공공기관, 법인 등에서 경제․사회․문화․관광 분야의 기획 및 실무 경력자’로 적혀 있다. 이 때문에 성남시 내부에서는 신씨 이력이 채용 공고상 지원 자격과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신씨는 성남시 임기제 공무원에 지원하기 전인 그해 초에는 민주당 대선 경선에 출마한 이재명 후보의 지지 모임인 ‘손가락혁명군’으로 활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시기 신씨의 인스타그램에는 이 후보를 지지하는 글과 영상이 다수 올라와 있다. 신씨는 이 후보의 유튜브 홍보 영상인 ‘이재명TV’ 제작에도 자원봉사자 신분으로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후보가 경선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패한 후 신씨는 성남시 임기제 공무원에 지원해 그해 8월 합격했다.

신씨는 이 후보가 경기지사 출마를 위해 성남시장에서 물러난 2018년 3월까지 성남시 정책기획과에서 7급으로 근무했다. 이후 신씨는 2019년 초 경기도 지역 화폐 사업자인 ‘코나아이’에 입사했다. 코나아이 측은 “신씨는 공식적인 절차를 통해 입사했다”고 했다. 신씨는 본지 통화에서 “드릴 말씀이 없다”고 했다.

한편, 신씨는 성남시 공무원으로 채용되기 전 이벤트 대행 회사인 L사를 4년가량 운영했는데, 이때 성남시로부터 일감을 몰아받았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성남시 자료를 보면 L사는 2014년 5월부터 2017년 6월까지 3년간 성남시와 총 33건(4억8000여 만원)의 계약을 체결했다. L사가 성남시와 맺은 계약 33건 가운데 1건을 제외한 32건은 모두 수의계약이었다. ‘세월호 분향소 제단 설치’ ‘성남시 세무부서 공무원 연찬회 개최’ ‘통장 워크숍 개최’ ‘성남사랑상품권 봉투 제작’ ‘금연 사업 홍보 물품 구입’ 등이었다. L사는 이 후보가 성남시장으로 재직하던 2013년 11월 설립됐다.

[김승재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